항공업계,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中 노선 운항 중단 연속

이정민 기자 | 기사입력 2020/01/29 [09:33]

항공업계,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中 노선 운항 중단 연속

이정민 기자 | 입력 : 2020/01/29 [09:33]

사진=셔터스톡

 

[소비자고발뉴스=이정민 기자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지자항공업계가 중국 노선 운행을 잠정 중단하고 있다.

 

29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에어서울은 지난 28일부터 인천-장자제인천-린 등 중국 노선 운항을 모두 중단한다고 밝혔다이와 관련 대한항공은 중국 당국의 우한 공항 항공편 운항 불가 결정을 따라 지난 23일 운항을 중단한 바 있다.

 

특히 에어서울은 우힌 관련 노선이 아닌 다른 중국 지역 노선 운항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에어서울 측은 승객 안전을 이유로 잠정 중단했으며중국 노선은 운항 재개가 될 때까지 여정 변경 및 이에 따른 환불 위약금을 면제할 것이라 밝혔다.

 

중국 노선 중단이 계획된 제주항공으로 29일 부산-장자제 노선, 30일 무안-장자제 노선을 각각 중단할 것이라 밝혔다이스타항공의 경우 이달 30~다음달 29일까지 청주-장자제 노선 운항을 잠정 중단하기로 결정했다.

 

이외 티웨이항공또 진에어에어부산 등 다른 LCC 업체들도 중국 노선에 대한 운항 중단 또는 스케쥴 조정을 검토중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티웨이항공은 인천-산야인천-칭다오대구-장자제 등 중국 노선 6개를 운항중인 상태다SGN

 

ljm@economicpost.co.kr

소비자고발뉴스 취재부 이정민 기자입니다.
 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