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근 2개월 日 맥주 수입 5200만원 그쳐

김광식 기자 | 기사입력 2019/11/29 [10:02]

최근 2개월 日 맥주 수입 5200만원 그쳐

김광식 기자 | 입력 : 2019/11/29 [10:02]

사진 / 셔터스톡

 

[소비자고발뉴스=김광식 기자] 국내에 유통된 일본산 수입맥주가 지난 2개월간 5200만원 규모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29일 한국무역협회 등 관련 기관에 따르면, 지난달 일본으로부터 수입한 맥주는 3만5008kg(3만8000달러, 한화 4500만원)인 것으로 나타났다. 전년 동월과 비교할 때 중량과 금액 모두 각각 99.6%, 99.5% 가량 대폭 감소한 규모다.

  

지난 9월은 이보다 더 심한 수준이었다. 9월 일본으로부터 수입한 맥주는 4202kg(6000달러, 한화 700만원)로 99.9%나 감소하는 등, 불매운동을 실감할 수준이었다. 

 

반면 당월 한국 맥주의 일본 수출액은 23만3000달러로 22만7000달러의 흑자를 내기도 했다.

  

일본 맥주 수입은 과거 2005년 182만1000달러에서 지난해 7830만달러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기도 했다. 

 

일본제품 불매운동은 맥주에 이어 청주까지도 퍼졌다. 지난달 한국으로 수입된 일본 청주는 48만7000달러(약 5억7000만원)로 전년 동월 184만6000달러이던 것과 비교해 73.6% 급감했다.

 

한편 일본 재무성은 지난 28일 발표한 ‘10월 품목별 무역통계’를 통해 일본 맥주의 한국 수출 실적이 수량·금액 모두 ‘0’이라 발표했다. SGN

 

kgs@economicpost.co.kr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