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피스텔 거래량, 지난해보다 24% 감소

임동현 기자 | 기사입력 2019/05/22 [10:44]

오피스텔 거래량, 지난해보다 24% 감소

임동현 기자 | 입력 : 2019/05/22 [10:44]
오피스텔 거래량이 지난해보다 24%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. 사진/소비자고발뉴스 DB    

[
소비자고발뉴스=임동현 기자] 전국 아파트 거래량이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오피스텔의 거래량도 지난해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.
 
22일 상가정보연구소가 한국감정원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달 전국 상업용 오피스텔 거래량은 1만745호로 지난해 4월 거래량(1만4천206호)보다 24.4% 감소했다.
 
특히 인천은 지난해 4월 2천280호에서 지난달 1천169호로 48.7%나 감소했고 광주는 지난해 4월 344호에서 지난달 195호로 43.3% 감소했다.
 
반면 울산은 지난해 141호에서 242호로 71.6% 올랐고 대구는 지난해 4월 205호에서 지난달 261호로 27.3% 증가했다.
 
이밖에 서울은 10.6% 감소했으며 경기 8.0% 감소, 부산 5.5% 감소로 나타났다.
 
상가정보연구소 측은 "전반적으로 부동산 분위기가 좋지 않으며 오피스텔 시장도 최근 초과 공급, 매매가 및 임대료 하락으로 수익률이 떨어져 거래량이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"고 밝혔다. SGN
 
ldh@economicpost.co.kr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오피스텔 관련기사목록
광고